인기글 (종합)
오늘:
151
어제:
211
전체:
4,428






  • 모교소식

    출처 :  http://www.joongboo.com/news/articleView.html?idxno=1391487

     


     
    용인되대부속고등학교 전경. 사진=용인외대부고 홍보영상 캡쳐
    용인외대부속고등학교 전경. 사진=용인외대부고 홍보영상 캡쳐

    “자사고 폐지 문제로 말이 많은 것은 알고 있지만 그래도 아이가 가고 싶다고 하니까요.”

    지난 28일 오후 용인에 위치한 한국외대 글로벌캠퍼스 백년관에서 진행된 용인한국외국어대학교부설고교(이하 용인외대부고) 2020학년도 설명회.

    최근 교육 당국이 정부 정책 기조에 따라 자사고·특목고 폐지를 추진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이날 설명회는 성황을 이뤘다.

    사전 신청자 1천300명이 모두 참석해 학교 측이 마련한 좌석이 모두 찬 것은 물론, 현장에서 추가 참가를 신청한 250여 명의 학생, 학부모까지 강당 곳곳을 메우고 있었다.

    2시간가량의 긴 설명회 동안 학생, 학부모들은 자료집에 중요한 정보를 적기도 하고 영상 촬영까지 하는 등 높은 관심을 보였다.

     

    이들은 그러면서 한목소리로 공교육의 아쉬움을 자사고로 달랠 수밖에 없어 입학을 준비하게 됐다고 강조했다.

    설명회에 참석한 이모(49)씨는 “일반고에서 양질의 교육이 이뤄진다면 여기 오지도 않았을 것이다. 하지만 인근 학교를 가보니 대다수의 학생이 학원에 의지하고 있더라. 그 비용이라면 차라리 다양한 학교 수업만으로도 충분한 자사고를 보내는 게 경제적일 것 같아 오게 됐다”며 “설령 자사고 폐지 결정이 나더라도 내년 입학생은 유지가 된다고 하니 큰 걱정은 없다”고 말했다.

    제주도에서 중학생인 두 자녀와 참석한 나모(55)씨도 “대입과 상관없이 아이의 꿈을 지원할 수 있는 학교 같아 지난해부터 입학을 준비했다”며 “일반고의 경우 오히려 잘하는 학생 위주로 관리되는 면이 있지만, 이 학교는 성적만을 우선하는 것 같진 않다”고 전했다.

    정부의 자사고·특목고 폐지 기조에 오히려 학생, 학부모들이 피해를 보고 있다는 주장도 나왔다.

    김모(50)씨는 “자꾸 자사고 폐지다 뭐다 말이 나오다 보니 이를 준비하려는 학생, 학부모만 혼란스러운 상황”이라며 “이러다 정부가 바뀌면 또 어떻게 될지 모르는 것 아니냐. 무조건 평준화만 강조할 것이 아니다”고 말했다.

    용인외대부고는 이날 설명회를 시작으로 다음달 20일까지 대구, 부산 등에서 전국에서 설명회를 진행하겠단 계획이다.

    정영우 용인외대부고 교장은 “일부 지역에서 자사고 폐지가 결정되며 혼란스러운 상황에도 설명회에 많은 분이 참석한 건 학생, 학부모들이 원하는 학교 형태가 어떤 것인지를 보여주는 것”이라며 “획일적으로 교육 선택권을 뺏는 것은 학교 입장에서도 수요자 입장에서도 받아들이기 어려운 부분이라고 본다”고 말했다.

    출처 : 중부일보(http://www.joongboo.com)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2 문화상점 이문일공칠(한국외대 지식출판원) 오픈(서울캠퍼스 사이버홀) file 총동문회 2019.10.21 285
    71 방탄소년단과 사우디아라비아(김수완 한국외대 아랍어통번역학과 교수) file 구민구 2019.09.18 92
    70 한국외대, '민주적 총장선출' 공대위 출범 file 총동문회 2019.10.31 80
    69 [캠톡-한국외대] 한국외대만의 이색문화, 세계민속문화축전 열려 총동문회 2019.10.18 47
    68 돈만 내면 입학, 말 안통하는 수업..'유학생 장사'로 멍드는 캠퍼스 총동문회 2019.10.24 45
    67 신한금융지주 계열사 임원, 고려대 강세 여전…5명 중 1명꼴(대졸 임원 85명 중 고대 출신 16명 18.8% 차지...이어 서울대·연대·외대 순) file 총동문회 2019.10.18 43
    66 제43차 한국외대 모의UN총회(HIMUN) file 총동문회 2019.10.24 39
    65 한국외대, 외교관 후보자 선발시험 합격자 6명 배출 총동문회 2019.10.08 36
    64 통번역대학원 개원40주년 기념소식 file 총동문회 2019.10.25 36
    63 [성용원 음악통신 89] 11월 6일 개점을 앞둔 새로운 문화예술의 메카, 한국외국어대학교 문화상점 이문일공칠 file 총동문회 2019.10.29 35
    » 자사고 앞둔 용인 한국외대부속고등학교, 내년 입학설명회 참석 만석 총동문회 2019.10.01 33
    61 외대인 무료법률 상담의 날 소식(2019.10.30) file 총동문회 2019.10.25 33
    60 발전기금소식(2019.6~2019.8) file 총동문회 2019.10.25 33
    59 서울캠퍼스 '총장과의 대화' 개최 총동문회 2019.10.17 30
    58 [기획-로스쿨 입시 11년의 기록] 한국외국어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file 총동문회 2019.10.17 28
    57 재미있는 뉴스: 한국외대가 국가장학금 받은 재학생 비율이 제일 낮은 학교 (15.25%) 총동문회 2019.09.27 25
    56 모의 UN 총회의 숨은 주역, 한국외대 모의국제연합 file 총동문회 2019.10.29 25
    55 재미있는 기사; [주요 10개 대학 비교] 남학생 비율이 50% 미만인 대학으로는 한국외대 39.6%, 경희대 46.9%, 중앙대 48.7% 등 3개교이다. 총동문회 2019.10.05 24
    54 한국외국어대학교 문화상점 이문일공칠 오픈행사 file 총동문회 2019.11.07 24
    53 글로벌캠퍼스 진로취업지원센터, Global Job Fair(2019 직무박람회) 개최 총동문회 2019.11.01 23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Next
    / 4